언론에서 바라본 휴넷 MBA

중기 CEO 무료 교육 ‘행복한 경영대학’ 5기 모집 ... 서울.부.. 사단법인 행복한경영(대표 조영탁)은 중소기업 CEO를 위한 무료 최고경영자 과정인 ‘행복한 경영대학’의 5기를 모집한다. 모집 기한은 오는 3월 9일까지다. 특별히 이번 기수부터는 서울과 부산에서 동시 교육이 진행되어, 부산 및 경남권 CEO들의 참여가 기대된다. 창립 3년 이상, 직원 수 30명 이상 기업의 CEO면 누구나 지원이 가능하다. 단, 자격에 미달하더라도 행복경영 실천의지가 강하고 향후 성장 가능성이 높은 벤처기업 CEO라면 지원 할 수 있다. ‘행복한 경영대학’은 평생교육 전문기업 휴넷이 중소기업 CEO들의 리더십 강화와 네트워크를 돕기 위해 만든 무료 CEO 교육 과정이다. 2016년부터 운영을 시작해 4개 기수에서 120여 명의 행복경영 CEO를 배출했으며, 지난 해부터는 휴넷이 후원하는 (사)행복한경영을 통해 행복경영 기업문화를 확산시키고 있다. 교육은 4월 2일(월) 입학식을 시작으로 10주간 온/오프라인으로 진행되며, 교육비는 전액 무료다. 오프라인 교육은 매주 월요일 오후 5시부터 7시까지 서울 구로구 휴넷캠퍼스와 부산 해운대구 큐비이센텀에서 진행된다. ‘행복한 경영대학’에서는 CEO가 알아야 할 경영학, 리더십, 전략 등의 온라인 강의와 더불어 유명 인사들의 오프라인 특강이 함께 진행된다. 특강은 행복한 경영대학에 뜻을 같이하고자 손욱 (사)행복나눔125 회장, 이금룡 코글로닷컴 회장 등 명사들이 재능기부로 참여한다. 추가 혜택으로 휴넷이 만든 최고경영자를 위한 온라인 교육과정인 ‘휴넷 CEO’ 및 ‘휴넷 CEO 북클럽’ 수강권과 함께, 해당 회사에는 중소기업 전용 교육 프로그램인 ‘휴넷 비즈 프라임’을 비롯해 200만원 상당의 핵심 인재 교육이 무료 제공된다. 한편 행복한 경영대학에서는 중소기업의 멘토링을 맡아줄 자문그룹을 함께 모집한다. 세무∙회계, 인사∙노무, 마케팅, 법률 등의 전문가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며, 자문그룹에는 입학생과 동일한 특전이 제공된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사)행복한경영 홈페이지(www.happyceo.or.kr)에서 찾아볼 수 있다. 조영탁 대표는 “알리바바 마윈, 소프트뱅크 손정의 등을 배출한 일본 최고의 경영아카데미 ‘세이와주쿠’의 한국형 모델을 만들고자 한다. 행복한 경영대학을 통해 철학을 갖춘 행복경영 CEO가 많이 탄생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2018-02-13
“직장인 교육 쌤에게 배워요” … 휴넷, 신개념 기업교육 플랫.. ‘회사에서 직원들에게 공유해야 할 중요한 이슈가 생겼다. 강의식 교육보다는 직원들이 선호하는 영상이나 기사 등으로 쉽고 빠르게 내용을 전달하고 싶다. 기왕이면 직원들이 해당 주제로 토론도 하고, 관련 내용을 상호 공유도 하는 등 관심을 끌어낼 수 있으면 좋겠다.’ 평생교육 전문기업 휴넷(대표 조영탁)은 이와 같은 기능을 담은 기업교육의 새로운 플랫폼 ‘SAM’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SAM(Social & Adaptive Micro-learning, 이하 SAM)은 휴넷이 자체 개발한 기업교육용 마이크로 러닝 플랫폼이다. 마이크로 러닝은 교육이 필요한 순간에 필요한 내용만 선택해 5분 내외의 짧고 심플하게 학습하는 것을 말한다. 스마트 기기에 의존도가 높은 모바일 시대에 가장 적합한 교육 방식 중 하나로 손꼽힌다. SAM은 사용자가 교육 프로그램을 직접 만들고 공유할 수 있으며, 데이터에 기반한 맞춤형 학습을 제공할 수 있다. 회사에서 자체적으로 만든 교육은 물론 유튜브, 언론 기사 등 외부 컨텐츠를 자유롭게 큐레이션 해 교육 과정을 만들 수 있다. 또한 학습 내용을 공유하고 토론할 후 있는 ‘소셜 러닝’, 개인의 관심사와 역량에 맞는 맞춤형 교육인 ‘어댑티브 러닝’ 기능을 구현했다. 본 프로그램을 도입할 예정인 대기업 인사팀 김은정 과장은 “세상은 빠르게 변하고 있고, 직원들의 관심사와 수준이 제각각인데 이들을 예전과 같은 방식으로 교육한다는 것이 점점 무의미해지고 있다.”며 “SAM은 가르치는 사람 중심의 교육이 아닌 학습자 눈높이에 맞춘 교육을 할 수 있다는 가장 큰 매력이다.”라고 말했다. 휴넷 조영탁 대표는 “기업교육 선도기업으로서 시대에 맞는 교육 모델을 제시하고자 SAM을 기획하게 되었다”며, “기업은 회사에 특화된 교육을 직접 만들 수 있어 좋고, 직원은 개인에게 맞는 교육을 쉽고 빠르게 습득할 수 있는 신 개념 교육 플랫폼이 될 것이다.”라고 출시 배경을 밝혔다. 2018-02-06
휴넷,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여가친화기업’ 선정 평생교육 전문기업 휴넷(대표 조영탁)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주관한 ‘2017년 여가친화기업’에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지난 8일 서울 영등포구 코트야드메리어트호텔에서 진행된 시상식에는 여가친화기업으로 선정된 20개 기업이 참석해 인증서 수여 및 포상이 진행됐다. ‘여가친화기업’은 일과 여가의 균형 인식 및 여가활동 저변을 확대하기 위한 캠페인 사업으로, 근로자가 여가생활을 조화롭게 병행할 수 있도록 비용, 프로그램, 시설 등을 지원한 기업들을 대상으로 심사를 거쳐 선정한다. 휴넷은 △주 40시간 근무제 △시차출퇴근제(8~5시, 9~6시, 10~7시 원하는 시간에 맞춰 출퇴근 지정) △무제한 자율휴가제(휴가일 수에 제한 없이 자유롭게 휴가 사용) △학습휴가제(5년 근속 시 1개월 유급휴가) △사내 동호회 지원 △도서 무한 지원 및 사내 도서관 운영 △연 1회 전 직원 해외워크숍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외에도 휴넷은 임신부 단축근무제, 본인 및 가족기념일 지원, 건강지원금 및 종합검진 지원, 각종 자기개발 지원제도 등을 운영하며 임직원의 여가생활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한편 휴넷은 ‘행복경영’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기업문화를 바탕으로 워라밸우수기업(2017년, 고용노동부) 노사문화우수기업(2016년, 고용노동부), 가족친화우수기업(2015년, 여성가족부), 일가양득우수기업(2015년, 고용노동부) 등에 선정된 바 있다. 2018-02-06
검색